서린바이오, 살균소독수 제조기기 수출 계약 성사

본문

[서울=뉴시스] 강수윤 기자 = 위생살균솔루션 전문기업 서린바이오사이언스(서린바이오)가 최근 '살균소독수 제조기기(SLB-120)'의 해외 수출계약이 성사됐다고 20일 밝혔다.

회사 측은 "독일, 미국, 캐나다, 태국 등에 수출을 시작했고, 일본, 호주, 프랑스, 스페인, 이집트, 인도네시아 등의 국가들에서도 수출 문의가 계속 이어지고 있다"고 말했다.

서린바이오의 살균소독수 제조기기(SLB-120)는 국내 보건소, 시청, 항만공사, KTX 역사 등 유동인구가 많은 곳에 설치돼 있다.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(코로나19) 예방을 위한 시설관리와 지역주민, 민원인에게 살균소독수 지원 목적으로도 사용되고 있다.